미친 활약 보여준 ‘빅리거’김하성 오타니 공에 자신감 내비췄다


미국 메이저리그에 진출한지 2시즌만에 정상급 유격수로 미친활약을 펼치고 있는 김하성 선수가 오타니와의 승부에 자신감을 내비췄습니다.

사진 – 뉴시스

김하성 선수는 WBC를 바라보며 몸 상태를 끌어올리고 있습니다.

김하성과 오타니는 빅리그에서 정식으로 맞대결을 한 적은 없습니다. 하지만 오타니 선수만큼의 강한 볼을 던지는 선수가 많은 미국 메이저리그에서 투수를 상대했고, 좋은 타구도 날려봤기 때문에 오타니와 언제라도 맞붙으면 공을 쳐 낼 수 있다는 자신감은 있다고 밝혔습니다.

김하성 선수가 과연 WBC에서 어떤 미친활약을 보여줄지 기대가 됩니다.

김하성 선수와 한국 대표팀의 선전을 기원합니다.

You may also like...

close